가격통제의 비극, 뇌수막염 검사 이야기

장윤성 / 2019-02-12 / 조회: 1,352


과거 뇌척수액 검사라고 하면 시간이 걸리고 환자와 시술자 모두 고생하던 검사였습니다. 검사 후에도 결과를 보기까지 오래걸렸죠. 그런데 그 검사의 소요시간을 획기적으로 줄여주는 검사법이 도입되었습니다. 그런데 그 검사법이 급여 항목이 되면서 부터 비극이 시작됩니다.




       

▲ TOP


  • 대학병원 주차하는데 30분

  • 낡은 의료산업을 혁신하는 길 (feat. 김정호 교수님)

  • 가격통제의 비극, 뇌수막염 검사 이야기

  • 스카이캐슬 이야기

  • 정부가 전공의 수련 비용을 지원해야 하나?

  • 복지주장의 위선

  • 비싼 미국 의료의 이면

  • 미국의 마약 위기, 정부의 개입이 문제를 키운다.

  • 차별 이야기2

  • 차별 이야기1

  • 김용균법은 노동자와 환자의 안전을 보장해주나?

  • 집단따돌림과 노예제도

  • 의료서비스를 누릴 권리는 기본권인가?

  • 지역병상총량제, 설계주의자들의 오만

  • 적정수가의 허구성

  • 왜 이런 유튜브를 하나? 누가 봐줄 것도 아닌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