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사회단체 공동주최 `2024 시민사회 합동 신년회` 개최

자유기업원 / 2024-01-04 / 조회: 965       뉴스인

오는 5일 오전 10시30분 한국프레스센터 20층 국제회의장에서, 범시민사회단체연합(범사련) 등 시민사회단체가 공동주최하는 '2024 시민사회 합동 신년회'가 열린다.


이번 시민사회 신년회는 '범시민사회단체연합' '한반도선진화재단' '바른사회시민회의' ‘자유기업원' '공정노동시민포럼' '공정언론국민연대' '국민노동조합' '나라지킴이고교연합 자유연대' '한반도인권과통일을위한변호사모임' 등 시민단체와 대학생 조직인 '신전대협'이 힘을 모아 새해의 결의를 다지고 덕담을 통해 상호 격려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이번 행사에는 오세훈 서울시장이 참석해 새해 비전을 밝힐 예정이며, 윤재옥 국민의힘 원내대표 및 지도부의 신년사를 통해 비전을 공유할 계획이다.


특히 이번 신년회에는 분야별로 활동하는 중도보수성향의 시민사회단체장, 애국우파성향의 단체장, 청년 대학생 단체 대표들과 국민의힘 지도부 등이 참석, 덕담을 통해 신년 결의와 다짐의 순서도 가질 예정이다.


이와 관련 범사련 이갑산 회장은 "2024년은 22대 국회의원 선거가 있는 해입니다. 정치가 바로서지 않으면 대한민국의 미래는 없습니다. 보다 적극적인 유권자운동을 통해 대한민국의 헌법을 수호하고 정체성을 밝혀 나가는 한 해를 만들어야 합니다”라고 의지를 밝히며 “혁신과 통합은 보수진영의 절체절명의 과제입니다. 새해 결의를 통해 국 민에게 희망을 가져다 줄 것으로 확신합니다. 시민사회도 나라와 국민을 위해 부여된 책임을 다 하겠습니다”라고 피력했다.



이재영 뉴스인 기자

       

▲ TOP

NO. 제 목 등록일자
9187 제4이통 도전 3개사, 정부 심사 ‘무사 통과’
자유기업원 / 2024-01-11
2024-01-11
9186 정부가 밀어주는 제4통신사...휴대폰 요금 진짜 내려갈까
자유기업원 / 2024-01-10
2024-01-10
9185 28㎓ 제4이동통신 3사 모두 ‘적격’ 어떻게 가능했을까?
자유기업원 / 2024-01-10
2024-01-10
9184 [위클리오늘] 6G 갈길 먼데 R&D… 예산은 반토막 제4이통사엔 수천억 지원?
자유기업원 / 2024-01-09
2024-01-09
9183 자유기업원 "혈세 퍼주기·시장왜곡 의존형 제4이통사 도입 철회해야"
자유기업원 / 2024-01-09
2024-01-09
9182 자유기업원 “정부 개입형 제4이동통신사업, 부작용 크고 반 시장적”
자유기업원 / 2024-01-08
2024-01-08
9181 자유기업원 “정부 개입형 제4이동통신, 부작용 우려돼”
자유기업원 / 2024-01-08
2024-01-08
9180 박민식 국가보훈부 장관 “보훈과 안보는 동전의 양면”
자유기업원 / 2024-01-08
2024-01-08
9179 `전두환 비서관` 민정기, 회고록 얽힌 사연 말한다
자유기업원 / 2024-01-08
2024-01-08
9178 "제4이동통신 도입, 시장경제 어긋나"···일본 라쿠텐 전철 되풀이 우려
자유기업원 / 2024-01-08
2024-01-08
9177 범사련 등 시민사회단체, 시민사회 합동 신년회 개최... “시민사회는 정치개혁 운동해야”
자유기업원 / 2024-01-08
2024-01-08
9176 대형마트 의무휴무 평일 전환 확산
자유기업원 / 2024-01-08
2024-01-08
9175 범사련 등 시민사회단체, 합동 신년회 열어
자유기업원 / 2024-01-08
2024-01-08
9174 범사련 등 시민사회단체, 시민사회 합동 신년회 개최
자유기업원 / 2024-01-08
2024-01-08
9173 자유기업원 “혈세 지원 제4이동통신 부작용 크다”
자유기업원 / 2024-01-08
2024-01-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