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자유와 고용·소득 증가는 정비례"…`자유를 통한 한국경제 읽기`

자유기업원 / 2023-01-02 / 조회: 2,997       뉴스1

최근 신문에 빈번하게 등장하는 단어 중 하나는 '경제민주화'다. 정치인과 일부 경제학자들이 빈부격차를 줄이기 위해 '부의 재분배'가 필요하다고 주장할 때 경제민주화를 언급한다.


하지만 이 책은 경제민주화가 노동자도 시장도 보호하지 못한다고 말한다. 오히려 재산권을 인정하지 않고 경제 활동의 자유를 빼앗는 포퓰리즘에 불과하다는 주장이다.


저자는 1970년대 유럽에서 쟁점이 된 '노동자 경영참여제도' 도입을 예로 든다. 경제민주화의 일환으로 기업의 경영권을 노동자들에게 나눠주는 제도다. 하지만 실제로는 영국과 독일이 이 제도를 시행함으로써 기업 경쟁력을 악화시키고 국가 경제력을 떨어뜨렸다는 설명이다.


이 책에서는 경제민주화가 아니라 '경제자유화'가 올바른 방향이라고 제시한다. 또한 이를 위해 헌법이 중심이 된 법치와 기업과 개인의 자유가 보장되어야 한다고 말한다.


또한 시민들의 경제적 자유가 커질수록 고용과 소득이 증가했음은 명확하다고 강조한다. 이는 미국의 싱크탱크 헤리티지 재단에서 진행하는 '경제자유지수' 연구를 통해서도 알 수 있다는 설명이다.


내용은 제1장 '철학 없는 경제학, 사회의 골칫거리'를 시작으로 제11장 '자유를 보호하는 재정헌법'까지 총 11개의 장으로 구성돼 있다. 경제는 물론 복지, 사법, 정치 등 다양한 사회 분야에서 자유의 역할과 기능을 설명한다.


◇ 자유를 통한 한국경제 읽기/ 민경국 저/ 지식발전소/ 2만2000원


김정한 뉴스1 기자

       

▲ TOP

NO. 제 목 등록일자
9195 제4이통사 `머니게임` 돌입...수천억 혈세 퍼주기 우려도
자유기업원 / 2024-01-17
2024-01-17
9194 "`50인 미만 사업장 중대재해처벌법`이 `건설사업 확대 막는다`...안일하게 법 만들어졌다"
자유기업원 / 2024-01-17
2024-01-17
9193 자유기업원 “50인 미만 사업장, 중대재해처벌법 적용 유예해야”
자유기업원 / 2024-01-17
2024-01-17
9192 자유기업원 “50인 미만 사업장 중대재해법 적용 유예해야”
자유기업원 / 2024-01-17
2024-01-17
9191 자유기업원, 지방정부 자율성 제고·규제개혁이 지방시대 재정분권 근본 해법
자유기업원 / 2024-01-15
2024-01-15
9190 마냥 손뼉 쳐주기 불안한 민주당···産銀 부산 이전 목소린 더 커져
자유기업원 / 2024-01-15
2024-01-15
9189 제4이통사, `MNO 점유율 공고 vs 통신비 인하’ 의견 분분
자유기업원 / 2024-01-11
2024-01-11
9188 제4이통사, 1차 관문 넘었지만 우려는 `현재진행형`
자유기업원 / 2024-01-11
2024-01-11
9187 제4이통 도전 3개사, 정부 심사 ‘무사 통과’
자유기업원 / 2024-01-11
2024-01-11
9186 정부가 밀어주는 제4통신사...휴대폰 요금 진짜 내려갈까
자유기업원 / 2024-01-10
2024-01-10
9185 28㎓ 제4이동통신 3사 모두 ‘적격’ 어떻게 가능했을까?
자유기업원 / 2024-01-10
2024-01-10
9184 [위클리오늘] 6G 갈길 먼데 R&D… 예산은 반토막 제4이통사엔 수천억 지원?
자유기업원 / 2024-01-09
2024-01-09
9183 자유기업원 "혈세 퍼주기·시장왜곡 의존형 제4이통사 도입 철회해야"
자유기업원 / 2024-01-09
2024-01-09
9182 자유기업원 “정부 개입형 제4이동통신사업, 부작용 크고 반 시장적”
자유기업원 / 2024-01-08
2024-01-08
9181 자유기업원 “정부 개입형 제4이동통신, 부작용 우려돼”
자유기업원 / 2024-01-08
2024-01-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