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마스크 대란, 주 52시간 근무제가 원인”

자유기업원 / 2020-02-13 / 조회: 11,359       스카이데일리

“근무시간 단축이 생산량 감소로…사태 재발 방지 위해 제도 개선 필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확산으로 마스크, 손 세정제 등 개인 방역 물품이 품귀 현상을 빚고 있다. 급격히 증가한 이들 제품들의 수요와 판매량은 공급량이 감당하지 못하는 수준에 이른 상황이다. 이 가운데 주 52시간 근무제의 무리한 도입이 지금의 '마스크 대란’을 만들었다는 지적이 나왔다.

 

13일 유통업계 등에 따르면 코로나19가 발생한 지난달 23일 이후 마스크 판매가 급증한 것으로 조사됐다. 지난달 21~27일까지 G마켓에서는 마스크와 손 소독제 판매량이 전년 대비 각각 50배, 70배가 뛰었다. CU 편의점에서는 한 달 사이 마스크 매출이 10.4배, 손 세정제는 2.2배가 늘었다.

 

마스크, 손 세정제 등을 해외에서 '직구’하는 경우도 크게 늘어난 것으로 확인된다. 글로벌 직구·역직구몰인 Qoo10(큐텐)에 따르면 지난 1월 한 달 동안 개인 방역 물품 판매량이 전월 대비 475배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특히 이달 들어 1~10일 열흘간 관련 카테고리의 판매량은 1월 한 달 전체와 비교해도 3배 이상 늘며 폭발적으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1~10일 마스크 제품군의 판매량은 1월 전체의 8.8배, 소독 기능이 있는 항균 물티슈는 37배씩 각각 증가했다. 손 세정제, 손 소독제 등 핸드 워시 제품군 역시 2.5배 늘어난 것으로 조사됐다.

 

상황이 이런 가운데 시내 곳곳 편의점, 약국 등에선 마스크와 손 세정제의 재고가 바닥나기도 했다. 홈쇼핑, 온라인 쇼핑몰 등에서도 마스크, 손 세정제 등의 재고가 바닥나 구매에 어려움이 따르고 있는 상태다. 자연스레 마스크 '사재기’ 현장이 일어나고 가격은 급격히 상승하고 있다.

 

이처럼 전국적으로 마스크, 손 세정제 등 개인 방역 물품이 품귀현상을 빚으며 정부의 주 52시간 근무제를 지적하는 목소리가 나와 눈길을 끈다. 곽은경 자유기업원 기업문화실장은 “정부의 주 52시간 근무제의 무리한 도입이 오늘날 '마스크 대란’을 일으킨 원인이다”며 “소비량에 발맞춰 공급량을 조절할 수 있어야 하는데 주 52시간 근무제가 도입된 공장들이 공급량을 늘리고 싶어도 늘리기 어려운 상황에 처했기 때문이다”고 지적했다.

 

곽 실장은 “많은 공장들이 주 52시간 근무제 도입에 맞춰 직원 수와 생산 시스템 등을 조절한 상태다”며 “정부가 주 52시간 추가 근무를 인정해주더라도 공장들이 해당 시간만큼의 생산시간을 소화할 노동력이 부족하다는 얘기다”고 설명했다.

 

이어 “지금 마스크 대란이 일어났다고 해서 잠깐 근로자를 고용하고 나중에 또 내보낼 수는 없는 노릇 아니겠냐”며 “공장들이 매일 24시간 돌아가도 수요를 맞추기 힘든 상황인데 이를 소화하지 못하니 마스크 품귀 현상이 발생했고 나아가 국민들이 피해를 입는 것이다”고 강조했다.

 

곽 실장은 “이러한 문제는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마스크 대란에만 국한할 수 없다”며 “이번 사태는 제 2,3의 '마스크 대란’이 발생할 수 있다는 걸 시사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정부는 주 52시간 근무제가 야기하는 문제들을 꼼꼼히 점검하고 이를 개선할 수 있는 방안을 찾아야 한다”며 “그렇지 않을 경우 또 다른 '마스크 대란’이 발생해 국민들이 피해 입을 수 있다는 걸 명심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강주현 기자 / 시각이 다른 신문 ⓒ스카이데일리]

       

▲ TOP

NO. 제 목 등록일자
8651 [종합] 자유기업원, ` 이건희 회장 추모 세미나` 28일 개최
자유기업원 / 2020-10-28
2020-10-28
8650 이건희 회장 영면하던 날 추모세미나 열려…"초일류기업 삼성 이끈 혁신가"
자유기업원 / 2020-10-28
2020-10-28
8649 대한민국 경제 `거목` 이건희 별세…삼성의 미래는?
자유기업원 / 2020-10-25
2020-10-25
8648 [심층분석] COVID19, 코로나 독재 시대
자유기업원 / 2020-10-21
2020-10-21
8647 ‘일자리 정부’의 민낯, 최악 고용절벽 내몰린 청년들
자유기업원 / 2020-10-19
2020-10-19
8646 국민의힘 인천정치아카데미 제 2기 개강
자유기업원 / 2020-10-14
2020-10-14
8645 “처절한 현실 외면한 기업규제3법 최종피해자는 청년이다”
자유기업원 / 2020-10-14
2020-10-14
8644 일자리정부 반기업 일방통행에 채용여력 사라진 고용효자
자유기업원 / 2020-09-29
2020-09-29
8643 [신간] 소유와 자유
자유기업원 / 2020-09-29
2020-09-29
8642 [서가에 꽂힌 한 권의 책] 소유와 자유
자유기업원 / 2020-09-25
2020-09-25
8641 모기룡 박사 “개인의 자유와 사회의 도덕은 상생 가능하다”
자유기업원 / 2020-09-24
2020-09-24
8640 뉴딜펀드의 진실…투자는 정부 맘대로, 수익은 혈세로 보장
자유기업원 / 2020-09-24
2020-09-24
8639 자유기업원, ‘내가 선택하는 자유’ 출간 기념 세미나 개최
자유기업원 / 2020-09-23
2020-09-23
8638 “개인 자유와 사회 도덕은 상생관계”
자유기업원 / 2020-09-22
2020-09-22
8637 자유기업원 [내가 선택하는 자유] 출간
자유기업원 / 2020-09-22
2020-09-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