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사련 등 시민사회단체, 시민사회 신년회 개최... 윤재옥 국민의힘 원내대표 등 축사 나서

자유기업원 / 2024-01-05 / 조회: 837       경인매일

5일 오전 10시 30분, 한국프레스센터 20층 국제회의장에서 범시민사회단체연합(범사련) 등 시민사회단체가 공동주최하는 '2024 시민사회 합동 신년회'가 진행됐다.


이번 시민사회 신년회는 '범시민사회단체연합' '한반도선진화재단', '바른사회시민회의', '자유기업원', '공정노동시민포럼', '공정언론국민연대', '국민노동조합', '나라지킴이고교연합', '자유연대', '한반도인권과통일을위한변호사모임' 등 시민단체와 대학생 조직인 '신전대협' 이 힘을 모아 새해의 결의를 다지고 덕담을 통해 상호 격려하는 자리로 마련되었다. 


이날 행사에는, 오세훈 서울시장이 참석하여 새해 비전을 밝혔으며 윤재옥 국민의힘 원내대표 및 지도부가 신년사를 통해 비전을 공유했다.


특히 이번 신년회에는 분야별로 활동하는 중도보수성향의 시민사회단체장, 애국우파성향의 단체장, 청년 대학생 단체 대표들과 국민의힘 지도부 등 참석, 덕담을 통해 신년 결의와 다짐의 순서도 함께 마련됐다.


이와 관련 범사련 이갑산 회장은, " 2024년은 22대 국회의원 선거가 있는 해입니다. 정치가 바로서지 않으면 대한민국의 미래는 없습니다. 보다 적극적인 유권자운동을 통해 대한민국의 헌법을 수호하고 정체성을 밝혀 나가는 한 해를 만들어야 합니다"라고 의지를 밝히며, "혁신과 통합은 보수진영의 절체절명의 과제입니다. 새해 결의를 통해 국민에게 희망을 가져다 줄 것으로 확신합니다. 시민사회도 나라와 국민을 위해 부여된 책임을 다하겠습니다"라고 피력했다.



권영창 경인매일 기자

       

▲ TOP

NO. 제 목 등록일자
9194 "`50인 미만 사업장 중대재해처벌법`이 `건설사업 확대 막는다`...안일하게 법 만들어졌다"
자유기업원 / 2024-01-17
2024-01-17
9193 자유기업원 “50인 미만 사업장, 중대재해처벌법 적용 유예해야”
자유기업원 / 2024-01-17
2024-01-17
9192 자유기업원 “50인 미만 사업장 중대재해법 적용 유예해야”
자유기업원 / 2024-01-17
2024-01-17
9191 자유기업원, 지방정부 자율성 제고·규제개혁이 지방시대 재정분권 근본 해법
자유기업원 / 2024-01-15
2024-01-15
9190 마냥 손뼉 쳐주기 불안한 민주당···産銀 부산 이전 목소린 더 커져
자유기업원 / 2024-01-15
2024-01-15
9189 제4이통사, `MNO 점유율 공고 vs 통신비 인하’ 의견 분분
자유기업원 / 2024-01-11
2024-01-11
9188 제4이통사, 1차 관문 넘었지만 우려는 `현재진행형`
자유기업원 / 2024-01-11
2024-01-11
9187 제4이통 도전 3개사, 정부 심사 ‘무사 통과’
자유기업원 / 2024-01-11
2024-01-11
9186 정부가 밀어주는 제4통신사...휴대폰 요금 진짜 내려갈까
자유기업원 / 2024-01-10
2024-01-10
9185 28㎓ 제4이동통신 3사 모두 ‘적격’ 어떻게 가능했을까?
자유기업원 / 2024-01-10
2024-01-10
9184 [위클리오늘] 6G 갈길 먼데 R&D… 예산은 반토막 제4이통사엔 수천억 지원?
자유기업원 / 2024-01-09
2024-01-09
9183 자유기업원 "혈세 퍼주기·시장왜곡 의존형 제4이통사 도입 철회해야"
자유기업원 / 2024-01-09
2024-01-09
9182 자유기업원 “정부 개입형 제4이동통신사업, 부작용 크고 반 시장적”
자유기업원 / 2024-01-08
2024-01-08
9181 자유기업원 “정부 개입형 제4이동통신, 부작용 우려돼”
자유기업원 / 2024-01-08
2024-01-08
9180 박민식 국가보훈부 장관 “보훈과 안보는 동전의 양면”
자유기업원 / 2024-01-08
2024-01-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