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위기 극복위해 돈 찍어내는 건 망국의 지름길”

자유기업원 / 2021-02-02 / 조회: 7,458       스카이데일리

자유기업원, ‘코로나 팬데믹 이은 인플레이션 시대 올 것인가’ 세미나

“인플레이션, 언제든 찾아올 수 있어…재정·통화 혼동은 망국의 시초”


코로나19 팬데믹 사태 등으로 경제 주체들은 미래 경제에 대해 비관적으로 보고 있다. 그러나 백신 접종 시작 이후 백신 효과가 가시화되고 소비자들의 보복 소비 심리가 작용해 인플레이션이 완만하게 진행될 것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사람들의 미래에 대한 기대 심리가 급격히 변할 경우 인플레이션은 언제라도 찾아올 수 있을 것이라는 설명이다.

 

자유기업원은 지난달 29일 오후 2시 서울 여의도 산림비전센터 열림홀에서 자유기업원은 ‘코로나 팬데믹 이후 인플레이션 시대가 올 것인가’를 논의하는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2일 밝혔다. 이 자리엔 조장옥 서강대학교 명예교수와 김동헌 고려대학교 교수가 참석해 코로나19 팬데믹 사태로 인한 디플레이션 상황을 분석하고 경제 상황이 개선되면 인플레이션이 도래할 가능성이 있는지를 종합적으로 검토했다.

 

조장옥 교수는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인플레이션율이 낮고 변동성이 감소하면서 디플레이션을 걱정하는 시대가 도래했다”며 현재의 경제 위기에 대해 분석했다. 이어 “인플레이션이 일어나는 주요인은 통화증가 때문인데 최근 통화증가율이 낮은 반면 화폐 유통 속도는 크게 감소한 현상이 낮은 인플레이션을 초래했다”고 우려를 표명했다.

 

최근 우리나라는 긴급재난지원금을 지급해 소상공인을 지원하고 있다. 하지만 조 교수는 “돈을 찍어내어 경제 위기를 극복하는 것은 망국의 지름길이다”며 “화폐를 찍어내면 국제 신용이 떨어질 뿐 아니라 외국에서 돈을 빌리기 위해 상당히 높은 이자율이 발생할 수 있다”고 꼬집었다.

 

조 교수는 “최악의 경우 하이퍼 인플레이션이 발생할 수 있다”며 “국가 차원에서 화폐를 과도하게 발행해 초인플레이션이 발생한 베네수엘라의 예처럼 위험한 시도를 하면 안 된다”고 지적했다. 이어 “재정과 통화를 혼동하는 것은 망국의 시초이며 짐바브웨, 베네수엘라를 타산지석으로 삼아야한다”고 강조했다.

 

조 교수는 또 “인플레이션은 하루아침에 돌아올 수 있는데 그것은 수요 공급의 원인뿐 아니라 사람들의 긍정적인 미래에 대한 생각으로 일어날 수 있을 것이다”며 “인플레이션은 언제라도 불현듯 찾아올 수 있다는 생각을 가지고 정치인들이 정책을 펼치고 경제 상황을 분석해야 한다”고 밝혔다.

 

뒤이은 토론에서 김동현 교수는 “올해 후반기 때 백신 효과가 나타나면 점진적인 인플레이션이 발생할 것이다”고 전망했다. 이어 “백신 지급에 대한 최종적인 결정이 얼마나 빠른 시기에 이루어지고 그것이 어떻게 경제에 가시화되느냐가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지난달 29일 진행된 자유기업원 세미나 ‘코로나 팬데믹에 이은 인플레이션 시대가 올 것인가’는 자유기업원 홈페이지(www.cfe.org)와 유튜브 자유기업원 채널에서 전체 영상으로 확인할 수 있다.

       

▲ TOP

NO. 제 목 등록일자
8937 공언련 “방문진이 주도하고 있는 사장선임, 당장 중단돼야"
자유기업원 / 2023-02-20
2023-02-20
8936 공언련, YTN‧MBC에 “날조 방송 세력들의 혁파필요”…언론노조‧민주당 까지‘언급’
자유기업원 / 2023-02-14
2023-02-14
8935 공정언론국민연대 등34개 단체 성명서 발표... `MBC 차기 사장 선임 중단` 촉구
자유기업원 / 2023-02-14
2023-02-14
8934 공언련, 2월1주차 모니터링 결과발표…“불공정사례 56건 중, 9건은 방송통신심의위 고발예정..MBC총 27건"
자유기업원 / 2023-02-07
2023-02-07
8933 악화일로 공공기관 부채… 5년새 90조 늘었다
자유기업원 / 2023-02-07
2023-02-07
8932 공언련, 서울지법 MBC‘철퇴’에 “MBC 허위방송=정파적 방송이 만든 ‘참사’”
자유기업원 / 2023-01-31
2023-01-31
8931 "서민지원" vs "시장왜곡"...`난방비 쇼크`에 횡재세 논란
자유기업원 / 2023-01-31
2023-01-31
8930 대한민국역사와미래, `제8차 지혜의 숲`…자유기업원과 업무협약도
자유기업원 / 2023-01-27
2023-01-27
8929 ‘원청 교섭 의무’ 인정 판결, ‘노조법 개정’에 파장… 재계 “카오스”
자유기업원 / 2023-01-25
2023-01-25
8928 자유기업원, 대한민국역사와미래와 MOU 체결
자유기업원 / 2023-01-20
2023-01-20
8927 자유기업원, 제1회 시장경제 스피치대회 성료
자유기업원 / 2023-01-20
2023-01-20
8926 [신간도서] 자유를 통한 한국경제 읽기
자유기업원 / 2023-01-14
2023-01-14
8925 공언련, MBC박성제 사장 연임도전선언에…“몰상식한 연임 도전”
자유기업원 / 2023-01-13
2023-01-13
8924 2023년을 통찰하는 ‘북킷리스트’
자유기업원 / 2023-01-12
2023-01-12
8923 호세 페르난데스 미 국무부 경제차관 입국…IRA 등 논의할 듯
자유기업원 / 2023-01-09
2023-01-09